나사가 최근 1조원 들여 찍은 실제 목성 사진

나사가 최근 1조원 들여 찍은 실제 목성 사진 주노는 2011년 8월 6일 아틀라스V 로켓에 실려 발사된 목성 탐사선입니다 무게 4t, 높이 3

5m, 지름 35m의 육각형 동체를 지니고 있으며, 고효율 태양전지가 장착된 태양전지판 3개가 달려있죠 주노는 제작과 발사에 10억 달러(1조920억)가 넘게 투입된 초대형 사업으로 2011년 8월 발사돼 4년 11개월 동안 28억km를 비행한 끝에 목성에 도착했는데요 이는 1995년 12월 ‘갈릴레오’ 탐사선이 목성 궤도에 첫 진입한 이후 20년 반 만의 일이었죠 특히 주노는 갈릴레오보다 시야각이 훨씬 넓고 해상도가 높은 카메라를 장착하고 있는 덕에 그동안 우리가 볼 수 없었던 목성의 실제 모습을 더 정확하고 면밀하게 관찰할 수 있게 되었는데요

발사 전 방사선에 따른 혹시 모를 손상에 대비해 일시적으로 전원을 꺼놨던 가시광선 카메라가 궤도 진입 6일 만에 안전하게 작동하면서 지구에서는 고해상도의 멋진 목성 사진을 받아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렇게 궤도 안착에 성공한 주노는 앞으로 1년 8개월간 목성 주위를 37바퀴 회전하며 목성의 내부 구조를 탐사할 계획인데요 나사는 이번 탐사를 통해 목성 핵의 존재 여부와 조성 상태를 파악하고 목성의 탄생 원리를 밝힐 예정이라고 합니다 이를 위해 전파 측정기 등 모두 9종류의 장비가 더 장착된 주노는 과거 목성의 극궤도를 따라 운행했던 갈릴레오보다 목성에 더 근접해 탐사하며, 약 37회째 공전을 끝내는 2018년 2월 20일 수명을 다하고 목성에 충돌할 예정이라고 하죠 이런 가운데 주노가 목성에서 430만km 떨어진 궤도를 돌면서 목성과 목성을 둘러싸고 있는 위성 4개 가운데 ‘이오’, ‘유로파’, ‘가니메데’ 등의 사진을 찍어 보냈는데요

그중 백색의 유로파 사진은 너무나도 선명해서 환상적이더군요 또한 10월 24일 찍어 지구로 전송한 사진에서는 목성의 붉은 색 반점인 대적점도 뚜렷하게 보일 정도였는데요 이 사진을 나사가 최근 모두 공개하면서 새로운 목성의 화려하고 멋진 사진에 전 세계인들이 반할 정도였다고 하죠 아래는 주노 탐사선이 목성을 클로즈업해 찍은 사진으로 그동안 우리가 그래픽으로만 보아왔던 목성의 모습을 실제로 확실히 느끼고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래는 주노 탐사선이 목성을 클로즈업해 찍은 사진으로 그동안 우리가 그래픽으로만 보아왔던 목성의 모습을 실제로 확실히 느끼고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래는 주노 탐사선이 목성을 클로즈업해 찍은 사진으로 그동안 우리가 그래픽으로만 보아왔던 목성의 모습을 실제로 확실히 느끼고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래는 주노 탐사선이 목성을 클로즈업해 찍은 사진으로 그동안 우리가 그래픽으로만 보아왔던 목성의 모습을 실제로 확실히 느끼고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래는 주노 탐사선이 목성을 클로즈업해 찍은 사진으로 그동안 우리가 그래픽으로만 보아왔던 목성의 모습을 실제로 확실히 느끼고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래는 주노 탐사선이 목성을 클로즈업해 찍은 사진으로 그동안 우리가 그래픽으로만 보아왔던 목성의 모습을 실제로 확실히 느끼고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래는 주노 탐사선이 목성을 클로즈업해 찍은 사진으로 그동안 우리가 그래픽으로만 보아왔던 목성의 모습을 실제로 확실히 느끼고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래는 주노 탐사선이 목성을 클로즈업해 찍은 사진으로 그동안 우리가 그래픽으로만 보아왔던 목성의 모습을 실제로 확실히 느끼고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래는 주노 탐사선이 목성을 클로즈업해 찍은 사진으로 그동안 우리가 그래픽으로만 보아왔던 목성의 모습을 실제로 확실히 느끼고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래는 주노 탐사선이 목성을 클로즈업해 찍은 사진으로 그동안 우리가 그래픽으로만 보아왔던 목성의 모습을 실제로 확실히 느끼고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래는 주노 탐사선이 목성을 클로즈업해 찍은 사진으로 그동안 우리가 그래픽으로만 보아왔던 목성의 모습을 실제로 확실히 느끼고 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마지막으로 주노 탐사선에 숨겨진 재미있는 비밀이 하나 있는데요

바로 갈릴레이의 초상화와 관측 노트가 그려진 작은 알루미늄판과 세 개의 레고 인형이 실려 있다는 것이죠 레고 인형의 주인공은 갈릴레이, 로마신화에서 목성을 상징하는 주신 주피터와 그 부인인 주노인데요 탐사선 이름을 주노로 지은 이유도 바로 여기에 있죠 앞으로 과연 주노가 목성의 구름을 뚫고 남편의 정체에 대해 얼마나 많은 것을 밝혀낼 수 있을지 궁금해집니다